GKL, 미래숲과 용산 도시숲 조성 협력 - Future Forest 미래숲 - Future Forest

GKL, 미래숲과 용산 도시숲 조성 협력

– 임직원과 지역주민 20명, 600주 나무 식재 봉사활동 전개
– 도심 녹지 조성으로 탄소중립 실천, 지역 주민 복지 증진

[그랜드코리아레저(GKL), GKL사회공헌재단이 사단법인 미래숲과 함께 지난 15일 용산 버들개문화공원 인근 지역에서 GKL 임직원과 지역주민 20명이 함께 봉사활동을 통해 삼색버드나무, 회양목 등 600주의 나무를 심었다고 밝혔다. 이번 행사는 용산 도심 녹지 조성을 통해 탄소중립 실천, 주민들의 휴식공간 마련, 복지 증진 등을 위해 진행됐다.
용산 버들개문화공원(가칭)은 용산역 앞에 위치해 곧 개방 예정인 시민공원이다. GKL과 재단은 기존 조성계획에서 주민들의 추가 식재 요청을 반영해 연말까지 공원과 인근 공개공지에 계수나무와 삼색 버드나무, 향나무류 등 1만 주의 나무를 심어 용산을 대표하는 도시숲 조성을 목표로 한다고 밝혔다.
GKL의 한 봉사자는 “최근 기후위기를 실감하며 개인이 실천할 수 있는 방법을 찾는 중 이번 봉사활동에 참여하게 돼 뜻깊고, 지역 주민들의 일상에 행복을 주는 휴식처가 되길 바란다”고 말했다.
출처 : 환경일보(http://www.hkbs.co.kr)

답글 남기기

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필드는 *로 표시됩니다